엄청난 기술발전이 이뤄진 근 미래의 어느 시기. 자신의 뇌를 온라인으로 업로드 한 후 사실상의 영생을 얻게된 수술을 실시한 한 부자.


가족들은 그가 지금 어떤 느낌을 느끼고 있을지 기대하며 그와의 대화를 시도했습니다.


"여보?"


그러자 곧 그 목소리를 이해한 합성 보이스가 크게 울려 펴졌습니다.


"살려줘! 꺼내줘!" 

Posted by 리라쨩